10월 셋째 주 언론 키워드 ‘원상복구, 마이웨이, 성폭행’
10월 셋째 주 언론 키워드 ‘원상복구, 마이웨이, 성폭행’
  • 크로스미디어랩
  • 승인 2019.10.22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0월 3주 언론이 본 한국교회 뉴스리뷰

헤럴드경제 외 국내 주요 언론매체 39곳에 보도된 10월 3주(10/13~10/19) ‘교회’ 관련 뉴스(키워드: 교회,기독교,개신교,목사,장로,예배)를 네이버 상세검색을 통해 추출한 271건 중, 중복 및 관련 없는 34건을 제외한 237건(지난주 대비 56건 증가)을 대상으로 분석했다. 10월 셋째 주 언론이 본 한국교회 관련 핵심 키워드는 “원상복구, 마이웨이, 성폭행” 이다.

10월 3주 주요 언론의 교회관련 보도성향은 긍정 27건(11.4%), 중립 117건(49.4%), 부정 93건(39.2%) 등이다. 10월 2주 대비 긍정 성향은 6.1% 증가, 중립 성향은 19.1% 감소, 부정 성향은 13.8% 증가했다. 사랑의교회 도로점용 위법 판결, 명성교회 세습, 목사 성폭행 관련기사 등으로 부정성향의 기사비율이 약 40%로 대폭 증가했다.

금주의 인물 ‘김충환’

서울 강동경찰서는 18일 김충환 전 새누리당 의원을 특수협박·재물손괴·집회 및 시위 방해 혐의로 검찰에 불구속 송치했다. 명성교회 장로인 김 전 의원은 지난 6월 16일 명성교회 주변에서 열린 세습반대집회 현장에서 나무에 걸린 현수막 줄을 낫으로 훼손한 혐의로 조사를 받았다.

금주의 뉴스 ‘사랑의교회 도로점용 위법 대법 판결’

오랫동안 법적 공방이 이어진 사랑의교회 도로점용 건에 대해 “서초구의 도로 점용 허가 처분을 취소한다”는 원심 판결을 대법원이 확정했다. 재판부는 사랑의교회에 도로 점용을 허가해 준 것은 비례·형평의 원칙을 위반해 재량권을 남용한 위법한 처분이라고 판단했다. 서초구는 2010년 사랑의 교회 신축공사 당시 도로 아래 공간 1천77제곱미터를 10년간 사용하도록 점용허가를 내줬다. 주민들은 이 허가가 위법하다며 2012년 소송을 냈고, 1심과 2심 재판부는 도로 점용허가가 위법하다고 판단했다. 이번 판결로 사랑의교회가 약 400억원의 예상비용을 들여 시설을 원상회복하거나 연간 수십억원에 달하는 이행강제금을 내야 한다고 보도했다. 사랑의 교회는 17일 대법원 판단을 존중한다고 공식 밝혔지만, 원상복구는 어렵다는 입장도 내놓고 있어 향후 귀추가 주목된다. 한 주간 사랑의교회 판결 뉴스가 55건으로 전체 기사중 23.2%이며, 이중 부정성향의 기사가 48건(87.3%)으로 대부분 비판적으로 보도되었다.

나쁜 뉴스 ‘외조카 강간미수 혐의 목사, 징역 3년 확정’

2017년 4월 자신의 외조카를 강간하려다 피해자 남자친구의 제지로 미수에 그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목사(61)는 이후 무고죄로 맞고소까지 했지만 상고심에서 징역 3년을 선고한 원심 판결을 확정했다. 1심은 "20년 이상 신앙생활을 한 교회 목사였음에도 친족관계를 이용해 강간하려 한 것으로 죄질이 매우 나쁘다"고 했다. A 목사는 대형 법무법인을 변호인으로 선임하고 2심, 3심까지 재판을 끌었지만, 재판 결과는 바뀌지 않았다.

좋은 뉴스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교회상' 

기독교윤리실천운동이 '2019년 지역사회와 함께 하는 교회상' 수상 교회로 강원 춘천동부교회(김한호 목사, 교회예산의 21% 디아코니아 섬김), 인천 효성중앙교회(정연수 목사, 20년간 경로식당 및 이미용봉사), 광주 광주다일교회(김의신 목사, 2001년부터 밥퍼사역), 서울 성암교회(조주희 목사, 장서 1만권의 어린이도서관 및 방과후 교실) 4곳을 선정했다. 이들 교회는 지역봉사활동을 하면서, 이웃을 섬기고 '밥퍼사역', 방과 후 교실 활동 등을 묵묵히 수행해 온 점이 높게 평가받았다. 시상식은 다음 달 11일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에서 열린다.

◆ 10월 3주 ‘교회’ 연관어

(※ 빅 카인즈 이용하여 검색어 - "교회“ not 가톨릭, 천주교", 기간 - 2019. 10.13 ~ 10.19)
(※ 빅 카인즈 이용하여 검색어 - "교회“ not 가톨릭, 천주교", 기간 - 2019. 10.13 ~ 10.19)

빅 카인즈에 서비스 중인 54개 언론사중 30개 언론매체의 ‘교회’ 관련 뉴스 44건(지난주 대비 40건 감소)을 분석한 결과 핵심 키워드는 “성폭행 및 위법 판결”이다. “성폭행” 키워드는 외조카 강간미수 혐의 목사의 대법판결 및 전북 익산에서 여신도 대상 상습 성폭행 혐의의 모 목사 관련 뉴스의 키워드로 “외삼촌, 피해자, 인척 신뢰 관계 대법원1부, 성추행, 목회활동” 등도 연관어이다. “대한예수교장로회, 위법 판결, 대법원 1부” 등은 사랑의 교회당 대법원 판결 연관어이다.

<빅 데이터 기사분석 : Cross Media Lab>

 

 

 

 

가스펠투데이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Array ( [0] => Array ( [0] => band [1] => 네이버밴드 [2] => checked [3] => checked ) [1] => Array ( [0] => talk [1] => 카카오톡 [2] => checked [3] => checked ) [2] => Array ( [0] => facebook [1] => 페이스북 [2] => checked [3] => checked ) [3] => Array ( [0] => story [1] => 카카오스토리 [2] => checked [3] => checked ) [4] => Array ( [0] => twitter [1] => 트위터 [2] => checked [3] => ) [5] => Array ( [0] => google [1] => 구글+ [2] => checked [3] => ) [6] => Array ( [0] => blog [1] => 네이버블로그 [2] => checked [3] => ) [7] => Array ( [0] => pholar [1] => 네이버폴라 [2] => checked [3] => ) [8] => Array ( [0] => pinterest [1] => 핀터레스트 [2] => checked [3] => ) [9] => Array ( [0] => http [1] => URL복사 [2] => checked [3] => ) )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 19 (한국기독교회관) 807호 한국교회언론협동조합 가스펠 투데이
  • 대표전화 : 02-742-7447
  • 팩스 : 02-743-74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성경
  • 대표 이메일 : gospeltoday@daum.net
  • 명칭 : 가스펠 투데이
  • 제호 : 가스펠투데이
  • 등록번호 : 서울 아 04929
  • 등록일 : 2018-1-11
  • 발행일 : 2018-2-5
  • 발행인 : 이성희
  • 편집인 : 조주희
  • 가스펠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가스펠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ospeltoday@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