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기독여자의사회 70년사' 발간해
'대한기독여자의사회 70년사' 발간해
  • 이신성 기자
  • 승인 2020.10.12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기독여자의사회 70년사 편찬위원회
총회한국교회연구원 공동 작업
여성의료선교의 기록들 담아

 

최근 한국 여성의료선교의 기록을 집대성한 『대한기독여자의사회 70년사』(한들출판사)가 발간됐다.

이 책에는 한국 의료계의 초석을 세운 여성 선교사이자, 대한기독여자의사회를 창립한 닥터 프로렌스 제시 머레이의 귀중한 사진과 글의 발자취를 비롯하여 사회적, 역사적으로 격동기의 힘든 상황 속에서도 하나님을 섬기고자 하는 많은 기독 여의사들의 헌신과 열정의 기록들이 빼곡히 담겨 있다.

1948년부터 2018년까지 대한기독여자의사회 70년사(The History of KCWMA in 70 1948-2018)의 출판위원장을 맡은 오혜숙회장(25대,오혜숙산부인과원장)은 발간사를 통해 “대한기독여자의사회 70년사를 편찬하는 것은 지나온 70년간 선배 회원님들의 발자취를 돌아보며, 하나님의 인도하심과 역사하심을 보고 앞으로의 지침을 삼으며 영원히 보존한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지금은 우리회의 정체성을 재인식하고 앞으로의 100년을 바라보며 대한기독여자의사회의 비전을 세우는 귀한 시간이 되어야겠습니다”고 밝혔다.

이번 책 『대한기독여자의사회 70년사』는 산재해 있던 지난 자료들을 총회한국교회연구원에서 맡아 세밀히 정리 분석하고 기본적인 뼈대를 만들었다. 대한기독여자의사회 70년사는 모두 4부로 나뉘어 1-2부에서는 대한기독여자의사회의 발자취(1948년-2019년)를, 3부에서는 대한기독여자의사회 70주년 기념행사, 그리고 제 4부에서는 대한기독여자의사회의 미래 전망에 대해 기술하고 있다.

한편 이번 대한기독여자의사회 편집을 맡았던 이은혜(영남신학대학교)교수는 “이 땅에 첫 번째 여자 의료선교사였던 애니 엘러스로부터 대한기독여자의사회를 창립한 플로렌스 머레이에 이르기까지 한국에 온 여자 의료선교사들을 총망라하여 살펴보고 기억하고자 했다”고 말했다.

가스펠투데이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Array ( [0] => Array ( [0] => band [1] => 네이버밴드 [2] => checked [3] => checked ) [1] => Array ( [0] => talk [1] => 카카오톡 [2] => checked [3] => checked ) [2] => Array ( [0] => facebook [1] => 페이스북 [2] => checked [3] => checked ) [3] => Array ( [0] => story [1] => 카카오스토리 [2] => checked [3] => checked ) [4] => Array ( [0] => twitter [1] => 트위터 [2] => checked [3] => ) [5] => Array ( [0] => google [1] => 구글+ [2] => checked [3] => ) [6] => Array ( [0] => blog [1] => 네이버블로그 [2] => checked [3] => ) [7] => Array ( [0] => pholar [1] => 네이버폴라 [2] => checked [3] => ) [8] => Array ( [0] => pinterest [1] => 핀터레스트 [2] => checked [3] => ) [9] => Array ( [0] => http [1] => URL복사 [2] => checked [3] => )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