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단장들, ‘포괄적 차별금지법’ 반대 목소리 이어가
교단장들, ‘포괄적 차별금지법’ 반대 목소리 이어가
  • 김유수 기자
  • 승인 2020.06.28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괄적 차별금지법 반대운동
한교총 공동행동과 더불어
교단차원 반대성명 이어져
한국교회총연합 사무실을 찾은 정세균 총리는 김태영 목사, 류정호 목사, 문수석 목사에게 사회 통합을 위해 기독교계가 동참해줄 것을 요청했다. 한교총 제공
한교총이 포괄적 차별금지법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있는 가운데, 한교총에 가입된 개별 교단 차원에서의  ‘포괄적 차별금지법’ 반대 목소리도 이어지고 있다. 가스펠투데이 DB 

한국교회 주요교단 협의체인 한국교회총연합회(공동 대표회장 김태영·류정호·문수석 목사, 이하 한교총)이 포괄적 차별금지법의 문제점을 지적하며 국가인권위원회에 해당 사항을 전달하고 지난 25일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반대 한국교회 기도회’를 개최한 가운데 교단대표들의 포괄적 차별금지법 반대 의사표명도 이어지고 있다.

한교총 공동 대표회장이자 대한예수교장로회(통합) 총회 총회장인 김태영 목사는 기도회에 앞선 지난 22일 ‘평등과 인권보호에 역행하고, 결혼의 순결과 신앙의 자유를 저해하는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을 반대한다’라는 제목의 성명서를 내고 교단 차원에서의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에 공식적인 반대 의사를 표명했다. 성명서는 “포괄적 차별금지법은 모든 차별금지사유를 동등한 비중으로 다루기에 오히려 평등을 역행하는 결과를 초래할 위험성이 있다”며 “결과적으로 동성애를 조장하고 동성결혼으로 가는 길을 열어서, 이 문제를 둘러싸고 고용 교육 상품 서비스교역 행정의 네 영역에서 폭발적인 사회적 갈등을 초래하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우리 총회의 모든 지 교회와 목회자들은 결혼과 가정의 순결을 보호하고 나아가 ‘신앙의 자유’를 지키기 위하여 아래 몇 가지를 기초로 기도와 설교를 해주시고 뜻을 모아주시기를 바란다”고 목회자들의 동참을 요청했다.

기독교대한감리회 감독회장직무대행 윤보환 감독도 25일 발표한 ‘보호되어야 할 인권과 지도해야 할 인권은 같이 할 수 없다’라는 제목의 성명서를 통해 포괄적 차별금지법의 문제점을 지적했다. 성명서는 “인권이라는 말로 자연적 질서를 위배하는 것은 인권이 아니라 윤리의 파괴”라며 “사람의 본질적 가치를 유지하고 더불어 조화를 이루는 윤리가 무너질 때 인간의 기본적 삶의 의미가 사라지므로 성경에서 말하는 자연적 질서가 무너지게 하는 차별금지법은 반대한다”고 표명했다. 이어서 “성경에서 말하는 창조적 질서에 위배되는 것을 제외한 차별금지법은 기본 평등권에서 보호되어야 할 인권이므로 반대하지 않지만 포괄적 차별금지법은 기본 평등권의 충돌로 인한 인권 탄압이 생기는 것이므로, 개별적 차별금지법으로 변경하여 모든 국민에게 인권이 평등하게 보장되어야 한다”며 “정부와 인권위원회는 성애와 성평등을 코로나19의 확산을 잘 방지한 지혜로 그들을 지도하여 일반 사람들의 행복추구권 또는 평등권이 역차별되지 않도록 해야 하며 모든 사람에게 주어진 행복추구권에 역차별이 일어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가스펠투데이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Array ( [0] => Array ( [0] => band [1] => 네이버밴드 [2] => checked [3] => checked ) [1] => Array ( [0] => talk [1] => 카카오톡 [2] => checked [3] => checked ) [2] => Array ( [0] => facebook [1] => 페이스북 [2] => checked [3] => checked ) [3] => Array ( [0] => story [1] => 카카오스토리 [2] => checked [3] => checked ) [4] => Array ( [0] => twitter [1] => 트위터 [2] => checked [3] => ) [5] => Array ( [0] => google [1] => 구글+ [2] => checked [3] => ) [6] => Array ( [0] => blog [1] => 네이버블로그 [2] => checked [3] => ) [7] => Array ( [0] => pholar [1] => 네이버폴라 [2] => checked [3] => ) [8] => Array ( [0] => pinterest [1] => 핀터레스트 [2] => checked [3] => ) [9] => Array ( [0] => http [1] => URL복사 [2] => checked [3] => )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