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의 편지] 고난의 이익
[희망의 편지] 고난의 이익
  • 정영택 목사
  • 승인 2020.05.04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흔들리지 않고 피는 꽃이 있겠는가?”라는

어느 시인의 고백처럼,

우리도 코로나19라는 바람에 흔들리고 있습니다.

다행히도 어느 정도 잡혀가고 있긴 하지만

아직도 두려움 속에 있습니다.

우리는 고통을 두려워만 말고

깊이 자기를 돌아보는 계기로 삼아야 합니다.

우리를 성숙시키고 훈련시키는 큰 뜻이 있기 때문입니다.

더 겸손해지고, 검소해지고, 배려하는 삶을 사는

사랑과 축복의 기회가 되게 합시다.

증경총회장 정영택 목사
증경총회장 정영택 목사

 

 

가스펠투데이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Array ( [0] => Array ( [0] => band [1] => 네이버밴드 [2] => checked [3] => checked ) [1] => Array ( [0] => talk [1] => 카카오톡 [2] => checked [3] => checked ) [2] => Array ( [0] => facebook [1] => 페이스북 [2] => checked [3] => checked ) [3] => Array ( [0] => story [1] => 카카오스토리 [2] => checked [3] => checked ) [4] => Array ( [0] => twitter [1] => 트위터 [2] => checked [3] => ) [5] => Array ( [0] => google [1] => 구글+ [2] => checked [3] => ) [6] => Array ( [0] => blog [1] => 네이버블로그 [2] => checked [3] => ) [7] => Array ( [0] => pholar [1] => 네이버폴라 [2] => checked [3] => ) [8] => Array ( [0] => pinterest [1] => 핀터레스트 [2] => checked [3] => ) [9] => Array ( [0] => http [1] => URL복사 [2] => checked [3] => )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