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교총 "혼란 가운데 맞이한 부활절, 하나님의 도우심을 구하자"
한교총 "혼란 가운데 맞이한 부활절, 하나님의 도우심을 구하자"
  • 김성해 기자
  • 승인 2020.04.06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교총, 6일 부활주일 앞두고 메시지 발표
예배자 자세로 부활 주님 경배할 것 당부

한국교회총연합(공동 대표회장 김태영·류정호·문수석 목사, 이하 한교총) 6일 부활주일을 앞두고 부활절 메시지를 발표했다. 단체는 코로나19로 전 세계가 혼란 가운데 부활절을 맞이하게 됐지만, 이번 사태로 인해 예배의 소중함을 알게 됐으며, 하나님의 도우심을 구하며 간절히 기도할 것을 권면했다.

메시지에서는 “코로나19 사태로 교회당에서 드리는 예배의 소중함을 절절히 깨달았다”며 “예배는 피조물인 인간이 창조주 하나님께 몸과 마음을 드리는 구별된 시간이다. 비록 예배가 온라인 예배 및 영상예배로 전환했으나, 가정 및 일터에서도 예배자의 자세로 부활의 주님을 경배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교총은 또 한국교회가 부활의 생명으로 한국교회를 살리고 환난 가운데서 구원하심을 요청하는 기도문을 제안했다.

단체는 “우리는 침묵 속에서 스스로의 약함을 깨닫고 부자나 가난한 자, 남자나 여자, 민족과 인종을 넘어 모두가 연약한 피조물로서 창조주 하나님의 도우심을 구하자”며 “부활 생명으로 한국교회의 소생과 거짓 선지자들 사이에서 현혹되지 않는 견실한 제자들로 거듭남, 국회의원 선거를 통해 신실한 일꾼이 선출되어 대한민국이 거룩하고 부강한 나라가 될 수 있도록 기도하자”고 소망했다.

아래는 한교총 부활절 메시지 전문.

<2020년 한국교회총연합 부활절 메시지>

사망의 권세를 이기시고 승리하신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을 찬양합니다. 2020년 부활절은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인해 전 세계가 크게 혼란한 가운데 맞이하게 됩니다. 하나님께서 이 고난의 시간을 줄이셔서 인류가 다시 일상의 즐거움을 누리고, 감사와 찬미를 주께 드리는 그 날이 속히 올 수 있기를 바랍니다.

예수 그리스도께서는 하나님을 떠나 범죄하고 타락한 인간을 구원하기 위해 이 땅에 오셨습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그분의 상함은 우리의 죄악 때문입니다. 그분이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분이 채찍에 맞으므로 우리는 나음을 받았습니다.

부활하신 예수님께서는 부활의 첫 열매가 되심으로 부활의 소망을 주셨습니다. 코로나19로 두려워하는 인류는 그동안 쌓아온 오만한 마음을 내려놓고 겸손히 하나님의 말씀에 귀 기울여야 합니다. 우리는 금번 코로나19 사태로 교회당에서 드리는 예배의 소중함을 절절히 깨달았습니다.

예배는 피조물인 인간이 창조주 하나님께 몸과 마음을 드리는 구별된 시간입니다. 예배는 중단될 수 없으나 집단감염의 위험 때문에 예배 형태를 온라인 예배와 영상예배로 전환하였습니다. 가정이나 일터에서도 예배자의 자세로 부활의 주님을 경배하시기 바랍니다. 우리는 침묵 속에서 스스로의 ‘약함’을 깨닫고, 부자나 가난한 자, 남자나 여자, 민족과 인종을 넘어 모두가 연약한 피조물로서 창조주 하나님의 도우심을 구합시다.

우리는 이렇게 기도합니다.

“사망의 권세를 깨트리고 부활하신 주님, 부활의 생명으로 한국교회를 살려주소서. 세상이 소리 높여 교회를 비판할지라도 오직 예수 그리스도만이 참된 주인이심을 고백하게 하옵소서. 우리들이 먼저 믿는 성도의 삶을 살게 하시고, 부활의 생명과 능력을 증거하는 삶을 살게 하옵소서. 거짓 선지자들이 허탄한 길을 가르치며, 진실하지 않는 것으로 현재의 즐거움을 삼게 하며, 속임수로 미래가 밝다고 말할지라도 현혹되지 않는 견실한 제자들로 거듭나게 하옵소서.

특별히 제21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둔 대한민국을 붙잡아 주옵소서. 이번 선거를 통해 신실한 일꾼을 뽑아 주옵소서. 그들을 통해 이 험난한 국제정세 속에서 대한민국의 앞날을 열어가게 하시고, 대립과 분열이 종식되며 화합하는 국민이 되며, 생명을 존중하며 창조질서를 세워가는 거룩하고 부강한 나라가 되게 하여 주옵소서.

부활하신 주님, 부활의 날에 부활의 주님을 찬미하며 즐거워합니다. 우리를 이 환난에서 구원하여 주옵소서. 치료하여 주시고 회복시켜 주시며, 마음을 열어서 서로 사랑하며 하나되게 하옵소서. 눈을 열어 하나님 나라를 보게 하시고, 쉬지 않고 일하시는 하나님의 역사를 보게 하소서. 변화의 능력으로 새롭게 되어 하나님의 선하시고 기뻐하시고 온전하신 뜻을 분별하게 하옵소서. 부활하신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2020년 부활절에

한국교회총연합 대표회장

김태영 목사(대한예수교장로회[통합] 총회장)
류정호 목사(기독교대한성결교회 총회장)
문수석 목사(대한예수교장로회[합신] 총회장)

가스펠투데이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Array ( [0] => Array ( [0] => band [1] => 네이버밴드 [2] => checked [3] => checked ) [1] => Array ( [0] => talk [1] => 카카오톡 [2] => checked [3] => checked ) [2] => Array ( [0] => facebook [1] => 페이스북 [2] => checked [3] => checked ) [3] => Array ( [0] => story [1] => 카카오스토리 [2] => checked [3] => checked ) [4] => Array ( [0] => twitter [1] => 트위터 [2] => checked [3] => ) [5] => Array ( [0] => google [1] => 구글+ [2] => checked [3] => ) [6] => Array ( [0] => blog [1] => 네이버블로그 [2] => checked [3] => ) [7] => Array ( [0] => pholar [1] => 네이버폴라 [2] => checked [3] => ) [8] => Array ( [0] => pinterest [1] => 핀터레스트 [2] => checked [3] => ) [9] => Array ( [0] => http [1] => URL복사 [2] => checked [3] => ) )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