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소 교회출석자 중 57%가 교회에 안갔다!
평소 교회출석자 중 57%가 교회에 안갔다!
  • 정성경 기자
  • 승인 2020.02.27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일예배를 중단하자는 의견에 
설문조사 응답자 중 71%가 찬성을 밝혀 
한국기독교목회자협의회
-한국기독교언론포럼 공동의뢰 지앤컴리서치-목회데이터연구소 조사수행
‘코로나-19 관련 개신교인 대상 여론조사결과’ 발표
충현교회 23일 예배 모습. 예배당에 참석한 성도와 예배 위원은 물론 성가대까지 전 인원이 마스크를 쓰고 예배를 드리고 있다. 출처 충현교회 유튜브 생중계 영상
충현교회 23일 예배 모습. 예배당에 참석한 성도와 예배 위원은 물론 성가대까지 전 인원이 마스크를 쓰고 예배를 드리고 있다. 출처 충현교회 유튜브 생중계 영상

 

한국기독교목회자협의회(대표회장 지형은 목사)와 (사)한국기독교언론포럼(이사장 지형은 목사)은 지앤컴리서치-목회데이터연구소에 의뢰해 실시한 ‘코로나-19관련 개신교인 대상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지난 23일(일) 평소 교회출석자 중 57%가 교회예배에 참석을 안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구/경북지역의 예배 참석률을 16%로 전국에서 가장 낮았다. 교회 직분이 낮고, 교회 규모가 클수록 예배 참석률이 낮은 경향을 보였다.

예배 불참사유에 대해 물어본 결과 ‘본인 감염 우려’(25%), ‘예배는 진행하지만 교회에서 안 와도 된다는 공지’(23%), ‘예배 중단’(22%) 순으로 응답하였다. 특이한 점은 주일학교 출석 자녀를 둔 부모들의 경우 ‘자녀가 감염이 될까 걱정이 된다’는 응답이 42%로 높이 나타나 자녀를 둔 30~40대의 예배참석에 대한 고민이 큼을 알 수 있었다.

예배를 결석한 교인들 중 62%가 대체 예배를 드렸고 그중 57%가 출석하는 교회에서 유튜브나 홈페이지를 통해 제공하는 온라인 동영상으로 예배를 드렸다.    

교회 예배에 출석한 경우 ‘마스크 착용’(85%), ‘손소독제 사용’(89%) 등 감염 예방활동을 하였고 대체적으로 교회 규모가 클수록 예방활동 비율이 높게 나왔다. 일부 교회에서는 열 감지 카메라를 사용하는 등 교회 내 감염에 신경을 쓰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또한 교회의 감염예방활동으로는 ‘식당 운영 중단’(82%), ‘모든 교회 모임 중단’(81%), ‘주일 오후 예배 중단’(72%) 등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교회 전체 예매 및 모임을 중단 한 것은 12%로 저조함을 보였는데 설문조사 응답자의 71%는 예배 중단을 찬성하고 있어 앞으로 교회의 대응방안 마련에 고민이 깊어질 것으로 보인다.

 이번 코로나-19에 대해 응답자의 65%는 단순한 전염병으로 생각하고 있으며, 교회가 다른 다중시설 대비 63%가 비슷한 감염위험성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보았다. 교회에서 57% 정도가 감영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봤고 직분이 낮을수록 감영성이 높을 것으로 내다봤다.  

일상생활의 변화도 볼 수 있었는데 ‘친구, 동료, 교회 모임이 줄었다’(89%), ‘외식하지 않고 집에서 식사가 늘었다’(87%), ‘가족과 지내는 시간이 많아졌다’(77%) 등 되도록 외출과 모임을 자제하는 경향을 보였다. 또한 코로나-19과 관련한 가짜뉴스에 대해 84%가 심각하다고 우려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개신교인들은 이번 상황을 겪으면서 우리나라 감염자들과(78%), 중국을 위해(56%)가 기도하며, 하나님의 뜻이 무엇인지 고민(52%)하는 성숙한 신앙의 태도를 보였다. 하지만 아직까지 교회 가는 것에 대해 58%가 부담스럽게 생각했다.  

조성돈 교수(실천신학대학원대학교 종교사회학)는 “교회에서 드리는 주일예배에 대한 인식을 생각해 보면 57%가 교회에서 주일 예배를 안드렸다는 것은 높은 수치이다”며 “무엇보다도 안전에 대한 의식, 그리고 공적으로 함께 해야 한다는 공동체의식의 발로라고 볼 수 있다”고 하였다. “특히 이를 위해 기도한 적이 있다고 응답한 사람들의 비율이 높은 것에서 찾아볼 수 있으며 앞으로 안전에 대한 의식, 그리고 공동체의식이 더 강조되며 서로 돕는 실제적인 활동이 있을 것”으로 내다보았다.

이번 조사는 지난 한국기독교목회자협의회, (사)한국기독교언론포럼이 지앤컴리서치-목회데이터연구소에 의뢰하여 2월24일(월)~25일(화) 양일간 전국의 만 18 ~ 69세 성인 남녀 개신교인 중 현재 교회 출석자를 대상으로 온라인 조사(이메일을 통해 url 발송)로 진행했으며 표본 추출 은  2015년 인구센서스 개신교 인구 기준 지역별, 성별, 연령별 비례 할당 추출하였고 표본크기는 500명(유효표본)이다.  표본 오차는 무작위 추출을 전제할 경우, 95%신뢰 수준에서 최대 허용 표집 오차는 ±4.4%p이다. 

가스펠투데이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Array ( [0] => Array ( [0] => band [1] => 네이버밴드 [2] => checked [3] => checked ) [1] => Array ( [0] => talk [1] => 카카오톡 [2] => checked [3] => checked ) [2] => Array ( [0] => facebook [1] => 페이스북 [2] => checked [3] => checked ) [3] => Array ( [0] => story [1] => 카카오스토리 [2] => checked [3] => checked ) [4] => Array ( [0] => twitter [1] => 트위터 [2] => checked [3] => ) [5] => Array ( [0] => google [1] => 구글+ [2] => checked [3] => ) [6] => Array ( [0] => blog [1] => 네이버블로그 [2] => checked [3] => ) [7] => Array ( [0] => pholar [1] => 네이버폴라 [2] => checked [3] => ) [8] => Array ( [0] => pinterest [1] => 핀터레스트 [2] => checked [3] => ) [9] => Array ( [0] => http [1] => URL복사 [2] => checked [3] => )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 19 (한국기독교회관) 807호 한국교회언론협동조합 가스펠 투데이
  • 대표전화 : 02-742-7447
  • 팩스 : 02-743-74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성경
  • 대표 이메일 : gospeltoday@daum.net
  • 명칭 : 가스펠 투데이
  • 제호 : 가스펠투데이
  • 등록번호 : 서울 아 04929
  • 등록일 : 2018-1-11
  • 발행일 : 2018-2-5
  • 발행인 : 이성희
  • 편집인 : 조주희
  • 가스펠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가스펠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ospeltoday@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