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 CSA(Community Supported Agriculture)와 비교한 예술 CSA(Community Supported Art)
농업 CSA(Community Supported Agriculture)와 비교한 예술 CSA(Community Supported Art)
  • 덕 헤인즈
  • 승인 2020.01.18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rt CSA compared to Agriculture CSA by Doug Haynes
Art CSA compared to Agriculture CSA by Doug Haynes

여러분이 살고 계신 한국에 한 살림이라는 음식 배분 비영리 조직의 있듯이 제가 살고 있는 미국 위스콘신주 메디슨시 지역에서도 농부들이 지역 사회 지원 농업(CSA)이라는 제도를 통해 소비자와 연결되고 있습니다.

이 시스템은 중개인을 잘라내고 농부와 가족의 식탁을 직접 연결합니다. 농업 CSA의 지분을 구매하는 고객은 특정한 농장에서 특정한 주에 잘 익고 여문 농산물을 받게 됩니다. 소비자가 받는 농산물은 계절에 따라 달라지며 특정한 성장 계절에 어떤 농작물이 번성하는가에 따라 달라집니다. 출하량은 수확이 지속되는 한 계속됩니다. 가족들은 신선한 농산물을 꾸준히 공급받으며, 농민들은 안정적인 수입원을 얻게 되지요.

선택의 폭이 엄청나게 넓은 슈퍼마켓에 익숙해진 소비자에게는 구매할 수 있는 품종이 제한적인 것처럼 보일 수도 있지요. 그러나 그 수많은 종류의 선택이 생태적으로는 비우호적이라는 사실을 알고 계시지요?! 우리가 살고있는 곳의 계절에 상관없는 농수산물 섭취하는 일은 오랜 시간의 운송을 요구하는 만큼, 환경에 미치는 영향은 물론이고 장거리 여행 후의 음식이므로 현지에서 재배한 것만큼 향과 맛이 덜할 수도 있습니다.

실제로 토마토와 같은 식품은 맛을 희생시키면서 시장에의 마케팅을 위해 그 긴 거리를 견딜 수 있는 품종으로 개량됐습니다. 계절에 맞고 계절마다 다양한 음식을 먹기 위해서는 우리가 살고있는 지구의 주기를 받아드리고 친숙해져야 합니다. 날씨, 가격 변동, 저렴한 수입 농산물, 유전자 변경 및 대규모 공장 농업의 압력에 직면한 농민들에게 CSA는 이러한 장애에 대항하는 수단입니다. 농업 CSA는 소비자에게 유기농, 가족 농산물, 현지 농산물을 제공합니다.

예술 CSA에서 예술가는 예술 구매자와 직접 연결됩니다. 농업 CSA와 마찬가지로 고객에게 사전에 판매된 지분과 유통 업체가 있습니다. 농업 CSA의 농부가 특정한 토지에서 가장 잘 생산되는 식물을 파종, 재배, 수확 할 수 있는 능력과 권한을 사용하여 최고의 농산물을 생산해 내는 것처럼, 예술가 역시 자신의 일생을 투여하여 계발한 모든 재능을 동원하여 작품을 창조합니다.

예술 CSA와 농업 CSA의 또 다른 유사성은 이제까지 아무런 질문 없이 절대적으로 받아들여졌던 전통적 분배 수단의 가설을 바꿔 생각하는 노력입니다. 농업 CSA가 계절과 조화를 이룬 식단으로 바꾸어가는 건강한 선택의 여지를 소비자에게 보여 주는 것처럼, 예술 CSA는 유행과 트렌드라는 이름하에 장인 정신과 기술이 결여된 상품에서 벗어나 다양한 소비자의 취향에 맞게 끊임없이 새로운 작품을 보여줄 수 있도록 도전합니다. 이는 공동체의 산물이며 꾸준한 훈련으로 다져진 예술은 독특한 방식으로 사람의 마음을 감동시킬 수 있습니다.

끝으로 예술 CSA가 농업 CSA와 다른 점은 예술 CSA의 제품은 하나하나가 다르고 각각의 특징이 있다는 것입니다. 농부가 재배한 감자는 사실상 균일하고, 소비자는 생산자가 넘겨주는 균일하고 훌륭한 질의 감자 봉지에 만족할 것입니다. 그러나 예술 CSA의 그림은 하나하나가 다르므로, 각각 다른 다양한 작품을 어떻게 배포하는지 방법에 대한 문제에 당면합니다.

고심 끝에 생각해 낸 방법은 배포 과정에 선택 요소를 포함시키는 것입니다. 예술 CSA에선 주주가 어떤 그림을 갖게 될 지는 제비뽑기 형식으로 정해집니다. 총 30개의 그림이 있다면 15개의 쉐어가 있기 때문에 자신의 이름이 맨 나중에 뽑힌 주주도 그림 선택의 가능성의 폭이 여전히 넓습니다. 특정 작품을 원하는 고객은 조금 더 많은 비용을 지불하고 그림을 예약할 수 있는 프리미엄 지분이 주어집니다. 예술가는 본인의 웹 사이트 및 페이스북에 모든 작품을 게시하여 고객의 선택 과정을 가능하게 합니다. 또한 미술 구매자가 각기 다른 작품을 클릭하고 원하는 순서대로 견인(drag) 할 수 있는 웹 사이트 도구도 있습니다.

어떤 예술가들은 균일한 작품을 만들어 이러한 어려움을 극복합니다. 메디슨지역 예술인 Andrew Balkan이 조직한 Sesquicentennial (위스칸신 주 창립 150주년 기념) 포트폴리오와 같은 인쇄 포트폴리오가 가장 좋은 예입니다. 미술품 구매자들의 다양한 취향에 호소하는 또 다른 방법은 예술 + 문학 연구소(Arts + Literature Laboratory) CSA에서 볼 수 있듯이 여러 예술가의 작품을 포함시키는 것입니다. 각 CSA의 차이점은 여러 다른 생산자와 고객의 요구를 충족시키기 위한 작품의 배포 방식입니다.

덕 헤인즈 Doug Haynes는 위스칸신주 매디슨시에 살고 있는 화가입니다. 2008년 부터 성서 삽화 작업을 해왔으며 지금까지 600점 이상의 작품을 마쳤습니다. 또한 예술목회연구원 연구위원으로 있습니다. www.emeraldstudio.comwww.newbibleart.com에 들어가시면 샘플 sample 작품들을 볼 수 있습니다. 위의 에세이는 위스콘신주 메디슨시에 살고 있는 화가 Doug Haynes의 두 번째 예술 CSA인 ‘수채화 30 점’ 행사를 기념하기 위해 쓰여진 글 입니다. 작품의 절반은 한국에서 절반은 위스콘신에서 그렸습니다. 작품의 배분은 2019년 11월 10일에 있었습니다. 그의 첫 번째 예술 CSA ‘30 일 동안 30 점의 그림’ (30 paintings in 30 days)은 2013 년 10월과 11월에 이루어졌습니다. 화가 헤인즈는 예술목회연구원 연구위원이기도 합니다. 번역인 이정자는 그리스도연합교회(United Church of Chirst)의 안수목사이자 메드슨시 교육청 소속 이중 언어 자료 전문인으로 현재 쇼우드 힐 초등 학교에서 근무하고 있습니다.

가스펠투데이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Array ( [0] => Array ( [0] => band [1] => 네이버밴드 [2] => checked [3] => checked ) [1] => Array ( [0] => talk [1] => 카카오톡 [2] => checked [3] => checked ) [2] => Array ( [0] => facebook [1] => 페이스북 [2] => checked [3] => checked ) [3] => Array ( [0] => story [1] => 카카오스토리 [2] => checked [3] => checked ) [4] => Array ( [0] => twitter [1] => 트위터 [2] => checked [3] => ) [5] => Array ( [0] => google [1] => 구글+ [2] => checked [3] => ) [6] => Array ( [0] => blog [1] => 네이버블로그 [2] => checked [3] => ) [7] => Array ( [0] => pholar [1] => 네이버폴라 [2] => checked [3] => ) [8] => Array ( [0] => pinterest [1] => 핀터레스트 [2] => checked [3] => ) [9] => Array ( [0] => http [1] => URL복사 [2] => checked [3] => )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 19 (한국기독교회관) 807호 한국교회언론협동조합 가스펠 투데이
  • 대표전화 : 02-742-7447
  • 팩스 : 02-743-74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성경
  • 대표 이메일 : gospeltoday@daum.net
  • 명칭 : 가스펠 투데이
  • 제호 : 가스펠투데이
  • 등록번호 : 서울 아 04929
  • 등록일 : 2018-1-11
  • 발행일 : 2018-2-5
  • 발행인 : 이성희
  • 편집인 : 조주희
  • 가스펠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가스펠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ospeltoday@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