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의 북한 에리트레아, 교인 140명 체포
아프리카의 북한 에리트레아, 교인 140명 체포
  • 김유수 기자
  • 승인 2019.05.30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구 12%가 난민인 에리트레아
독재정권의 종교의 자유와 인권탄압
정부의 종교 제재를 피해 가정 예배를 드리는 에리트레아 기독교인들. 순교자의 소리 제공
정부의 종교 제재를 피해 가정 예배를 드리는 에리트레아 기독교인들. 순교자의 소리 제공

아프리카의 북한으로 불리는 에리트레아에서 140여 명의 기독교인이 체포됐다. 사역 단체 릴리즈 에리트레아(Release Eritrea)에 따르면 “아프리카 에리트레아 독재 정부가 이달 초 독립기념일을 앞두고 기독교인 140여 명을 수도 아스마라(Asmara)의 마이 테메나이(Mai Temenai)에서 체포했다”며 “체포된 이들은 여성 104명, 남성 23명, 어린이가 14명”이라고 밝혔다.

에리트레아는 분쟁이 끊이지 않는 ‘아프리카의 뿔’ 지역에 속하는 나라다. 내륙으론 수단, 에티오피아, 자부티와 국경을 맞대고 있고 동쪽으로 홍해와 닿아있다. 에리트레아는 과거 이탈리아의 지배를 받았고, 이후 에티오피아 연방에 소속됐다. 그러다 기독교 세력 에리트레아 인민해방전선(EPLF)의 오랜 분리투쟁으로 1993년 독립했다. 그때 아프리카 최고의 지성으로 불렸던 지도자 이사이아스 아프웨르키(Isaias Afwerki)가 대통령에 당선됐다.

하지만 독립 이후 아프웨르키 대통령이 20년이 넘는 독재를 실시하면서 에리트레아는 종교의 자유, 언론의 자유 그리고 인권에 있어 세계 최하위국이 됐다. 국제 언론 감시단체인 ‘국경 없는 기자회’는 ‘2019 세계 언론자유지수’ 발표회에서 에리트레아를 북한과 투르크메니스탄과 더불어 최악의 언론 탄압국으로 지정했다. 또한 유엔난민기구(UNHCR) 보고서는 따르면 보트를 통해 이탈리아에 도착한 난민의 22%가 에리트레아인이며, 2015년 말 기준 에리트레아의 난민 수는 47만 명에 이르러 넘어 인구의 12%에 달한다고 밝힌 바 있다.

이러한 정치적 혼란 속에 에리트레아의 기독교 탄압도 날로 심각해졌다. 독재자 아프웨르키 대통령은 가톨릭과 정교회를 제외한 모든 교회를 법으로 금지했고, 이를 어기고 예배를 드리는 기독교인을 체포했다. 허가받은 교회들마저 모두 검열의 대상이었고, 당국의 이러한 종교 탄압을 비판한 사람들도 모두 체포됐다. 에리트레아 정교회(Eritrean Orthodox Church)의 전 주교 아부네 안토니우스(Abune Antonius) 마저 종교 탄압을 비판했던 공식 발언 때문에 2007년부터 12년째 가택 구금 상태다.

릴리즈 에리트레아(Release Eritrea)의 대표 버하니 아스멜라시(Berhane Asmelash) 박사는 한국 VOM(Voice of the Martyrs Korea)를 통해 “140명 중 몇몇은 체포된 지역에서 멀지 않은 아디 아베토(Adi Abeito) 교도소에 구금되어 있을 것으로 추정되고, 다른 이들은 아직 경찰서에 구류되어 있다”며 “외국에 흩어져 거주하는 에리트레아 국민이 종교의 자유를 달라고 목소리를 내면서 자국에 거주하는 에리트레아 기독교인들이 더욱 담대해졌다”고 전했다.

가스펠투데이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Array ( [0] => Array ( [0] => band [1] => 네이버밴드 [2] => checked [3] => checked ) [1] => Array ( [0] => talk [1] => 카카오톡 [2] => checked [3] => checked ) [2] => Array ( [0] => facebook [1] => 페이스북 [2] => checked [3] => checked ) [3] => Array ( [0] => story [1] => 카카오스토리 [2] => checked [3] => checked ) [4] => Array ( [0] => twitter [1] => 트위터 [2] => checked [3] => ) [5] => Array ( [0] => google [1] => 구글+ [2] => checked [3] => ) [6] => Array ( [0] => blog [1] => 네이버블로그 [2] => checked [3] => ) [7] => Array ( [0] => pholar [1] => 네이버폴라 [2] => checked [3] => ) [8] => Array ( [0] => pinterest [1] => 핀터레스트 [2] => checked [3] => ) [9] => Array ( [0] => http [1] => URL복사 [2] => checked [3] => )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 19 (한국기독교회관) 807호 한국교회언론협동조합 가스펠 투데이
  • 대표전화 : 02-742-7447
  • 팩스 : 02-743-74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은주
  • 대표 이메일 : gospeltoday@daum.net
  • 명칭 : 가스펠 투데이
  • 제호 : 가스펠투데이
  • 등록번호 : 서울 아 04929
  • 등록일 : 2018-1-11
  • 발행일 : 2018-2-5
  • 발행인 : 이성희
  • 편집인 : 조주희
  • 가스펠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가스펠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ospeltoday@daum.net
ND소프트